한의학의 역사를 보면, 한의학은 인류가 시작하는 그 순간부터 같이 했습니다.
한의학은 인류가 존재하면서부터 생활 속에 깊이 스며들었고, 인류가 진화하면서 같이 발전해왔습니다.
한의학은 서양의학과는 달리 동양철학을 바탕으로 발전하여, 자연환경을 대우주(大宇宙)로 보고 인체를 소우주(小宇宙)로 보는데서 시작됩니다.

다시 말하자면 인간은 자연 속에서 자연의 순리에 따른 생활을 해야만 건전한 삶을 유지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자연은 나름대로의 규율을 가지고 순리적으로 변화하여 생장화수장(生長化收藏)을 거듭하며, 인체는 이에 적응함으로써 생명활동을 영위해 나가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나 만약 자연의 변화에 이변이 일어나 정상적인 변화를 벗어나게 되면 인체가 감당해야 하는 부담이 너무 커서 인내의 한도를 벗어나게 되므로 질병이 발생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 세상에는 수 많은 질병들이 있습니다.
현대 서양의학이 아무리 발전했다고 해도 실제로 이 세상의 수많은 질병을 고칠수 있는 가짓수는 몇가지되지 않습니다. 서양에서도 이제는 서양의학의 한계를 느끼고 한의학 쪽으로 눈을 돌리고 있습니다.

옛말에 '병이 있으면 그 병의 치료방법도 또한 있다.'고 했습니다.
그 방법을 21세기에는 한의학이 제시하겠습니다.

수천 년 내려오는 우리 선조들의 지혜... 한의학.
이제 예당한의원에서 그 동안 알지 못했던 그리고 잘못 알았던 선조들의 살아 숨쉬는 지혜를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예당한의원에서는 다른 차원의 신선한 한방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맨 위로